서대문구, 365일 24시간 운영하는 스마트도서관 개관

김진성 기자 / 기사승인 : 2021-07-14 13:29:04
  • -
  • +
  • 인쇄
신간 도서 중심 550권 비치
아현역, 홍제역, 독립문역에 이어 4번째 스마트도서관 설치 운영
하루 700여 명 찾는 구청 로비에 위치, 1인당 최대 7권 14일간 대출
▲ 서대문구청 1층 로비에 설치된 스마트도서관[출처=서대문구청]
[열린의정뉴스 = 김진성 기자]서대문구가 주민들이 도서관을 방문하지 않고도 편리하게 책을 빌리고 반납할 수 있도록 최근 구청 본관 1층 로비에 스마트도서관을 개관했다.


구는 비대면 서비스 흐름에 발맞춰 2019년 1월 지하철 아현역과 홍제역, 같은 해 11월 독립문역에 이어 이번에 4번째로 스마트도서관을 설치했다.

이 미니 도서관에는 분야별 베스트셀러와 어린이도서, 4차 산업혁명 관련 도서 등 신간을 중심으로 550여 권이 비치돼 있다.

서대문구립도서관 회원증이나 서울시민카드(앱카드)가 있으면 누구나 무료로 1인당 최대 7권을 14일 동안 대출할 수 있다.

365일 24시간 연중무휴로 운영돼 원하는 시간에 언제든 이용 가능하며, 서가에 꽂혀 있는 책을 직접 보고 고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구청에 하루 700여 분이 방문하고 계시는데 비대면 도서 대출과 반납이 가능한 이 스마트도서관이 많은 분들의 독서 생활에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열린의정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