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공원 등 다중이용시설 121개소 집중 방역 활동 전개

김진성 기자 / 기사승인 : 2020-07-20 16:17:02
  • -
  • +
  • 인쇄
주민 이용 많은 휴게시설, 운동시설 등
▲ [출처=관악구청]
[열린의정뉴스 = 김진성 기자]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관내 공원 121개소에 집중 방역소독을 추진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최근 수도권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산이 이어짐에 따라 주민 이용이 많은 공원 내 휴게시설, 운동시설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집중 방역을 실시하여 주민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예방하기 위함이다.

방역 작업은 관악산 공원, 어린이 공원, 마을마당 등 총 121개소를 대상으로 진행되며, 직접 접촉이 일어나는 공원 내 ▶쉼터 ▶벤치 ▶어린이 놀이시설 ▶체육시설 ▶모래터 ▶화장실 등에 매일 76명의 근로자들이 살균·오존소독을 실시한다.

또한 공원 내 시설물을 이용하는 주민의 개인위생을 위해 운동시설, 쉼터 등에 손 소독제를 비치했으며, 공원 및 주요 시설 입구, 등산로에 방역 수칙 홍보를 위한 생활속 거리두기 현수막 174개를 게첨했다.

또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구민 생활 안정 대책으로 지난 5월 일자리 사업 추경을 통해 약 15억 원의 예산으로 공원녹지분야 기간제 근로자 130여 명을 채용하는 등 일자리 창출에도 힘쓰고 있다.

오는 8월에도 시민 생활 안정 대책으로 국비와 시비 약 10억 원을 확보, 희망 일자리 그린뉴딜 사업을 통해 공원녹지분야 근로자 85명을 추가 채용할 계획이다.

한편, 구는 관내 버스정류소 100개소와 그늘막 43개소에도 손 소독제 170여 개를 비치했다. 승차인원이 많고, 중형 이상 버스 승차대가 있는 정류소에는 손 소독제 2개, 소형 버스승차대와 그늘막에는 1개를 비치했다.

향후 코로나19 종식까지 동 주민센터에서 수시로 순찰·점검하여 손 소독제 소진 시 보충할 예정이다.

박준희 구청장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통해 구민의 생활안정에 기여하겠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 대응 방역 활동을 구정업무의 최우선으로 삼고 방역 사각지대 없는 안전한 관악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열린의정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