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공공기관 성희롱 성폭력 대응 체계 점검

김윤영 기자 / 기사승인 : 2020-07-16 16:34:36
  • -
  • +
  • 인쇄
▲ 박양우 문화체육부 장관[출처=문화체육관광부]
[열린의정뉴스 = 김윤영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외부 전문기관 한국여성인권진흥원과 함께, 최근 체육계 사건 등을 계기로 문화예술·콘텐츠·체육·관광 등 문체부 전체 소속 공공기관 32곳의 성희롱·성폭력 대응 체계를 7월 중순∼9월 중순 동안 일제 점검한다.

이번 점검에서는 심도 있는 서면조사와 방문(대면) 조사 방식을 통해 문화·체육·관광 등 전 공공 분야의 성희롱·성폭력 방지 조치와 사건 처리 절차 등 이행 사항을 종합적으로 살펴본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기관별 사건 처리 절차와 운영 실태를 종합적으로 점검·조사하고 실질적인 개선 방안을 도출해 문화·체육·관광 분야 공공기관의 성희롱·성폭력 사건 대응 능력을 높이고 예방·근절 분위기를 높이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열린의정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