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적극 행정 펼쳐

김진성 기자 / 기사승인 : 2020-06-19 16:51:13
  • -
  • +
  • 인쇄
신청 기한 당초 6월 18일에서 8월 19일 연장
▲ 박준희 관악구청장[출처=관악구청]
[열린의정뉴스 = 김진성 기자] 서울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이달 17일 기준 전체 25만7천105가구 중 24만8천242가구에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을 지급함에 따라 96.6%를 지급 완료했다.

현재까지 지급 현황은 ▶카드사 75%(19만2천717가구) ▶선불카드 12.2%(3만1천338가구) ▶현금 지급 8.7%(2만2천374가구) ▶서울사랑상품권 0.71%(1천813가구) 순이다.

구는 4월 29일 긴급재난지원금 추가경정예산이 국회 본회의에서 의결되자 곧바로 TF팀을 구성, 콜센터 및 이의신청 추진반에 20명의 전담직원을 배치해 정책 시행 초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한 사전 준비를 철저히 했다.

또한 선불카드 지급 및 현장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각 동 주민센터 내 전담 창구를 마련했으며 조속한 지급으로 구민 편의를 도모했다.

구의 긴급재난지원금 대상 규모는 25만7천105가구로 총 1천430억 원이 지원된다.

2020년 구 예산이 약 7천600억 원임을 고려하면 전체 예산의 약 20%가량 현금이 추가로 시중에 풀리게 되는 것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박준희 구청장은 "긴급재난지원금을 기간 안에 사용해 지역 소상공인들의 매출 증대와 침체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데 적극적으로 동참해주시길 부탁드린다"며 "아직 신청하지 않은 가구에서는 거주지 동 주민센터에 방문해 신속히 신청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긴급재난지원금 신청 기한은 당초 6월 18일에서 8월 19일로 연장됐다.

[저작권자ⓒ 열린의정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