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동구, 거리 경관 위한 건축물 공공미술작품 관리

최제구 기자 / 기사승인 : 2021-07-28 17:08:41
  • -
  • +
  • 인쇄
아름다운 거리 경관 확보
주민들이 예술적 감성과 편안함 느낄 수 있도록
지속적인 사후관리로 주민들이 이용하기에 편리한 공적 공간 유지
▲ [출처=성동구청]
[열린의정뉴스 = 최제구 기자]서울 성동구(구청장 정원오)는 다음 달 20일까지 지역 내 연면적 1만㎡ 이상 공동주택 및 일반건축물에 설치된 건축물 미술작품을 대상으로 본격 점검에 나선다.


건축물의 공공미술작품 유지관리를 통해 아름다운 거리 경관을 확보하고 지속적인 사후관리를 실시, 주민들이 이용하기에 편리한 공적 공간을 유지한다는 방침이다.

대상은 지역 내 건축물 미술작품 조각 및 공예 등 총 110개소로 별도의 점검표에 의거 설치된 미술작품의 철거, 훼손, 이전 등에 대해 담당 공무원이 현장 점검을 실시하고 위반사항이 있을 경우 시정명령 등 행정조치를 통해 공공미술작품의 기능이 잘 유지되도록 할 예정이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이번 점검을 통해 건축물 미술작품이 잘 관리되어 아름다운 거리 경관이 유지되고 주민들이 예술적 감성과 편안함을 느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열린의정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