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서구, 전통시장 비닐봉투 사용 ZERO 도전~!

최성일 기자 / 기사승인 : 2021-07-28 17:10:03
  • -
  • +
  • 인쇄
6개 전통시장 장바구니 생활화 사업 추진
무인 장바구니 대여함 운영,
장바구니 사용 문화 정착 총력
▲ [출처=강서구청]
[열린의정뉴스 = 최성일 기자]서울 강서구(구청장 노현송)가 전통시장 내 일회용봉투 사용 줄이기에 팔을 걷어 붙였다.

 

구는 주민들에게 무료로 장바구니를 대여하는 ‘전통시장 장바구니 생활화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대형 슈퍼마켓, 백화점에 비해 비닐봉투 규제를 덜 받는 전통시장에서도 일회용봉투 사용을 줄여 환경을 보호하자는 취지다.


무료 장바구니 대여 사업은 주민 제안으로 시작된 협치사업으로 지역사회혁신과제로 최종 선정되면서 사업이 시작됐다. 특히 시장 상인회의 자발적인 참여도 이루어지면서 의미를 더했다.


장바구니는 두 가지 방법을 통해 대여받을 수 있다. 오는 8월 13일까지 헌 장바구니 5개를 기증하거나 8월 16일부터 9월 10일까지 전통시장에서 2만 원 이상 물품 구매 시 장바구니 무료 대여가 가능하다.


운영시장은 ▶까치산시장 ▶남부골목시장 ▶송화벽화시장 ▶화곡본동시장 ▶화곡중앙시장 ▶방신전통시장 등이다.


해당 시장별로 별도의 공간을 마련, 평일 오후 2시에서 5시까지 3시간 동안 장바구니 대여 서비스를 제공한다.


반납은 각 시장별로 마련된 무인 장바구니 대여함을 통해 하면 된다. 구는 이곳에 기증 장바구니, 주민의 재능기부로 재탄생한 폐현수막 장바구니 등도 비치해 누구나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환경 보호를 실천하기 위한 구민들의 뜻이 모여 시작된 협치 사업이라 더욱 뜻깊다“라며 ”전통시장에서 시작된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기 위한 작은 노력이 지역사회 전반으로 확산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열린의정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