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비대면 돌봄 '슬기로운 집콕생활'

김진성 기자 / 기사승인 : 2020-07-20 17:34:38
  • -
  • +
  • 인쇄
드림스타트 아동들 대상
7월 20일부터 8월 21일까지 비대면 돌봄 프로그램 운영
▲ [출처=금천구청]
[열린의정뉴스 = 김진성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돌봄 사각지대에 놓일 우려가 있는 드림스타트 아동들을 대상으로 7월 20일부터 8월 21일까지 비대면 돌봄 프로그램 '슬기로운 집콕생활'을 실시한다.

'슬기로운 집콕생활'은 금천구 드림스타트 아동 151명을 대상으로 줄넘기, 보드게임, 책, 텃밭세트, D.I.Y.만들기 등으로 구성된 '집콕생활 키트'를 제공하고, 키트 물품을 이용해 미션을 완료한 아동에게 소정의 상품을 제공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매일운동하기', 'TV·핸드폰 대신 실내놀이', '독서습관 기르기' 등의 미션은 코로나19 상황에서 TV·컴퓨터·핸드폰 등에 과다 노출되기 쉬운 아이들에게 다양한 실내 활동을 지원하며, 규칙적이고 건강한 일상을 유지하는 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구는 향후 비대면 돌봄 서비스를 유아까지 확대 실시할 계획이다.

유성훈 구청장은 "코로나19로 돌봄에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 가정의 정서적 안정과 가족 유대감 증진을 위해 비대면 돌봄 프로그램을 기획하게 됐다"며 "상황이 종료돼 일상으로 돌아가는 날까지 드림스타트 아동들이 건강하고 즐겁게 생활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열린의정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